언론에서 본 간사랑동우회


URL  
B형간염보유자 취업준비생의 절규   
'여전한 취업 차별 현실벽 너무 높아요'
2002/10/19 031면 10:53:00

사진 설명:
'막상 겪고나서야 현실의 벽이 너무 높은 것을 실감했습니다.'

올해 경성대를 졸업하고 취업을 준비 중인 배광열(27·부산 남구 문현동)씨.

배씨는 전국적으로 300만명에 달하는 B형간염바이러스 보유자 가운데 한 사람이다.

지난해 학과 대표를 했을 정도로 활달한 성격의 배씨는 평소 농구를 좋아하고 자신이 'B형간염바이러스 보유자'라는 사실을 전혀 의식하지 않고 지내왔다.

그러던 배씨가 졸업을 하고 취업문을 두드리면서 자신이 우리 사회에서 또 하나의 장애인으로 푸대접을 받고 있다는 사실을 뼈저리게 느껴야 했다.

배씨는 이달 초 국내 최대 영화관련 기업인 J사에 합격해 서울에서 실시하는 연수에 참석하라는 통보를 받은 뒤 신체검사에서 보유자라는 이유로 취업을 거부 당한 것이다.

B형간염바이러스 보유자에 대한 차별을 금지하는 관련 규정을 얘기하고,막판에는 '만약 문제가 발생하면 민·형사상 책임을 모두 지겠다'는 각서까지 쓰겠다며 매달렸지만 J사의 반응은 차가웠다.

인사담당자는 '우리 회사에서 여태껏 B형간염바이러스 보유자를 채용한 적이 없다'며 난색을 표시했다.

지난 2000년 8월 보건복지부는 B형간염바이러스 보유자가 전염 등 위험성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취업 등에서 당하는 부당한 차별을 없애기 위해 '전염병 예방법 시행규칙'을 개정했다.

그러나 보유자들이 현실에서 느끼는 차별관행은 여전하다. 관련 규칙이 개정됐다고 하더라도 법률이 아니기 때문에 기업체에서 지킬 강제 의무가 없고 처벌할 수단도 없기 때문이다.

노동부도 보유자가 취업 이후 이로 인해 부당한 차별을 받았을 경우에 대해서는 제재가 가능하지만,각 기업의 채용기준에 대해서는 뭐라고 강요할 수 없는 입장이어서 실질적으로 차별을 철폐하는 효과가 없는 실정이다.

이 때문에 '취업차별을 받았다'는 보유자들의 글이 노동부 인터넷 홈페이지에 하루에 10여건씩 올라 오고 있으며,포털사이트 '다음' 등에 있는 '사이버 환우회'에도 이같은 현실에 좌절한 보유자들의 한숨 섞인 넋두리가 줄을 잇고 있다.

B형간염바이러스 보유자들은 수년 전부터 미국 유럽 등 선진국과 같이 먼저 채용한 이후 신체검사를 받도록 하는 노동관련법 개정이 시급하다고 주장해 오고 있다.

1만여명의 회원을 확보한 '간사랑 동우회'등은 20일 '간의 날'을 맞아 이를 위한 서명운동을 전개하는 등 본격적인 행동에 돌입할 방침이다.

또 대선 후보들을 상대로 이를 쟁점화하는 방안도 적극 검토중이다.

간사랑 동우회 이동욱 회장(내과의사)은 '과거 정부가 B형간염에 대해 술잔만 돌려도 감염된다는 둥 잘못된 의학정보를 부풀려 아직 이에 대한 의식이 개선되지 않고 있고,기업들도 채용 후 비용증가를 우려해 40여만명으로 추산되는 젊은 보유자들을 좌절케 만들고 있다'며 '시행규칙만으로 안되고 실효성 있는 법개정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전창훈기자 jch@busanilbo.com

 

 http://news.busanilbo.com/cgi-bin/SRCH/textdisp?date=20021019&time=1031105300&sort=B&kwdstr=&USER=Guest367&eday=2002101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2 [헬스코리아뉴스]놀텍, 세비보 등 처방약 시장 ‘고전’. 2010-05-20. [2] [19] 윤구현 2010.05.20 45701
191 [데일리메디]'환자권리' 논(論)하다 환자·보호자 모임 급증, 병원도 '권리장전' 제정 등 발빠른 행보.2011-10-16. [15] 윤구현 2011.10.26 32585
190 [메디파냐]하루 약값 10만원 `넥사바`, 급여 적용 받을까? 복지부 보장성 확대안에 포함…바이엘, 기대감 표명.2010-11-04.ㅣ [34] 윤구현 2010.11.17 23457
189 [청년의사]간경변환자 치료 막는 항바이러스제 급여기준.2010-05-06. [28] 윤구현 2010.05.10 20896
188 [메디파냐]복지부-바이엘, 넥사바정 약가협상 성사되나 현 약가 10% 인하 추진…"건정심서 확정 후 협상 돌입" .2010-11-09. [20] 윤구현 2010.11.17 9690
187 [문화일보]색약 검사표 통째로 외우고 문신 제거도. 2008.1.17. [1] [14] 윤구현 2008.01.23 5682
186 [라포르시안] B형간염 병용요법 - "치료 인정하되 보험 안되는 해괴한 급여기준". 2012-03-26. 윤구현 2012.03.27 4969
185 [메디컬투데이]만성B형간염 치료제시장 뜨겁다, 보험급여 문제는 여전. 2012-03-17. [17] 윤구현 2012.03.23 3446
184 [청년의사]한국 만성B형간염치료 무엇이 문제인가? 2009-3-10. [4] 윤구현 2009.04.09 3307
183 [건강]6개월 치료비가 무려 4,414만원…말기간암 ‘껍데기 보험’ [1] 윤구현 2009.03.05 3190
182 [국민일보] ″장청소 시술 효과 있나?″ 2006.2.10. [1] 윤구현 2007.04.18 3111
181 [식약신문] B형간염보균자 차별 여전 2007.2.2. [1] 윤구현 2007.04.20 2949
180 [건강]6개월 치료비가 무려 4,414만원…말기간암 ‘껍데기 보험’ 윤구현 2009.03.05 2769
179 [의약뉴스]넥사바ㆍ코지네이트 '빗장풀고' 날개다나.2010-03-04. 윤구현 2010.03.23 2758
178 [조선일보] 성인 3~7% 감염… 내성 생긴 환자 늘어. 2007.10.23. [1] 윤구현 2007.10.23 2721
177 [미디어다음] 간수치 높다고 입사 취소 당해 2005.4.17. [1] 윤구현 2007.04.12 2707
176 [국민일보]B형 간염약 내년 10월부터 급여제한 기간 폐지…약값 부담 덜 듯. 2009-12-07- [3] [1] 윤구현 2009.12.08 2673
175 [식약신문] 간사랑동우회/윤구현총무 2007.1.26. [1] 윤구현 2007.04.19 2663
174 [헬스코리아뉴스]부광약품 레보비르 부작용 법정으로 가나? 2009-01-07. file 윤구현 2009.01.08 2656
173 [부산일보]B형간염 보균자 '유리벽'에 운다 2009-08-18 [1] 윤구현 2009.08.19 26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