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에서 본 간사랑동우회


침묵의 장기, 술, 헛개나무, 지방간…. 간 질환 또는 간암 하면 떠오르는 내용을 질문했을 때 가장 많이 나오는 답변이다. 만성 간염을 떠올리는 사람은 많지 않다. 만성 간염과 간경변 그리고 간암은 악순환의 굴레 속에 연결된 질환이다. 상당수의 간 질환이 간암으로 발전해 생명을 앗아간다.

간 질환은 만성 간염에서 비롯된다. 국내에서는 B형간염이 많이 발생하는데 현재 성인 남성 5∼6%가 B형 간염 바이러스를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B형간염 백신접종이 일반화되면서 발병률이 크게 줄었지만 30대 이상 성인에서는 여전히 5%가 넘는다. 만성 B형간염 환자 중 절반이 간경변으로 발전한다. 만성 B형간염에서 간경변을 거치지 않고 바로 간암으로 발전하는 경우도 있다. 전체 간암 환자의 약 80%가 만성 B형간염 환자로 만성 B형간염이 간암의 가장 중요한 원인임을 보여준다.

간 질환의 굴레를 벗어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은 자신이 만성 간염 환자임을 인지하고 적어도 6개월마다 검진을 받아 병의 진행상태를 정확히 확인해야 하며, 효과적인 항바이러스 치료를 받는 것이다. 이 과정에서 적절치 않은 건강보험 급여 제도가 많은 환자의 치료에 걸림돌로 작용한다. 아무리 치료 의지가 강한 환자라 하더라도 현행 보험급여 때문에 치료하는 데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결국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해 간암에 시달린다.

간 질환과 관련한 보험제도의 문제 중 하나는 항바이러스 치료에 적절치 못한 기준을 적용한다는 점이다. 현행 기준에 따르면 간효소 수치(ALT 혹은 AST)가 80 이하(정상 40 내외)인 환자는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없다. 통상 간의 염증수치를 일컫는 ALT는 정상인의 경우 40 내외지만 염증이 생기는 간 질환 환자는 80을 크게 웃돌아 수백, 많게는 수천에 이른다. 정작 치료가 절실한 환자는 간수치가 80을 넘지 못해서 문제다. 또 다른 문제점은 유일한간암 치료제(말기간암 치료제)에 보험이 전혀 적용되지 않는다는 사실이다. 전체 암 중에서 발병률은 4위이지만 사망률은 전체 2위인 간암은 젊은 나이에 사망하는 경우가 많아 사회적 손실 비용이 가장 크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말기간암 치료제는 보험급여에서 제외되어 있다.


건강보험 혜택을 늘리기에는 재정이 부족하다고 정부는 얘기한다. 그러나 간암으로 발생하는 사회적 비용이 연간 2조5000억 원임을 생각하면 만성 간염을 치료하여 간암을 예방할 수 있는 항바이러스 치료비용은 턱없이 적은 비용이다. 국가적인 차원에서 어떤 선택이 더 효과적일지는 자명하다.

윤구현 간사랑동우회 총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 [국민일보]B형 간염약 내년 10월부터 급여제한 기간 폐지…약값 부담 덜 듯. 2009-12-07- [3] [1] 윤구현 2009.12.08 2493
31 [의약뉴스]넥사바ㆍ코지네이트 '빗장풀고' 날개다나.2010-03-04. 윤구현 2010.03.23 2719
30 [파이낸셜뉴스]fn 이사람 - ‘간사랑동우회’ 운영 사회복지사 윤구현 씨. 2010-04-19. [2] 윤구현 2010.04.23 1796
29 [청년의사]간경변환자 치료 막는 항바이러스제 급여기준.2010-05-06. [26] 윤구현 2010.05.10 13840
28 [메디컬투데이]병원 문제점 지적한 블로거, 명예훼손 아니다. 2010-05-07. [1] 윤구현 2010.05.10 1768
27 [청년의사]검찰, 편강세한의원 명예훼손 고발건 무혐의 처분. 2010-05-06 윤구현 2010.05.11 1861
26 [국민일보]“간암 간염환자, 정부의 무관심에 차별받아”. 2010-05-13. 윤구현 2010.05.17 1736
25 [헬스코리아뉴스]놀텍, 세비보 등 처방약 시장 ‘고전’. 2010-05-20. [2] [19] 윤구현 2010.05.20 21755
24 [메디컬투데이]1년 약값 3600만원…"간암 환자만 차별하나?". 2010-05-20. [3] 윤구현 2010.05.20 1915
» [서울경제]기고 - 간염환자의 간암 진행 차단, 건보서 지원해야.2010-06-17. [7] 윤구현 2010.06.17 2362
22 [메디컬투데이]일찍 죽는 것도 서러운데…간암, 치료비용 최고. 2010-06-28. [1] 윤구현 2010.07.08 2556
21 [SBS]침묵의 살인자 간암, 최선의 치료법은? 2010-07-15 [1] 윤구현 2010.07.18 2125
20 [의약뉴스]B형간염ㆍ류마티스 환자, 처지 갈려 기간제한 두고 희비 교차... 일부 직원, 교수 찾아 읍소 '촌극'. 2010-10-04. [1] 윤구현 2010.10.05 1735
19 [서울경제]이제 A형 간염 퇴치할 때. 2010-10-15. 윤구현 2010.10.17 1685
18 [매일경제]간질환 환자 87% "간암 걸릴까 두렵다" 2010.10.11. 윤구현 2010.10.17 1708
17 [청년의사]특집인터뷰 - 그들은 왜 간암을 두려워하는가? 2010-10-19. [2] 윤구현 2010.10.19 1712
16 [메디파냐]복지부-바이엘, 넥사바정 약가협상 성사되나 현 약가 10% 인하 추진…"건정심서 확정 후 협상 돌입" .2010-11-09. [20] 윤구현 2010.11.17 6798
15 [메디파냐]하루 약값 10만원 `넥사바`, 급여 적용 받을까? 복지부 보장성 확대안에 포함…바이엘, 기대감 표명.2010-11-04.ㅣ [34] 윤구현 2010.11.17 17537
14 [헬스코리아뉴스]한국GSK 정말 안풀린다 ‘아반디아’ 이어 ‘제픽스’도 퇴출되나? … 식약청 "사용제한 여부 학회 의견 수렴 중". 2010-12-23. [2] 윤구현 2010.12.24 1481
13 [연합뉴스]말기환자 모습 그대로..간염 광고 '논란'.2011-03-28. 윤구현 2011.04.04 1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