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에서 본 간사랑동우회


URL  
http://news.kbs.co.kr/news.php?id=470754&kind=c                                               
간염 환자 보험 사각 지대 방치
                                                                   
                        
            

⊙앵커: 장기간 꾸준한 치료가 필요한 간염 환자들이 1년밖에 적용되지 않는 의료보험 때문에 이중고를 겪고 있습니다.

            

이충헌 의학전문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만성간염으로 취업이 안 돼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는 김윤하 씨는 최근 약값 때문에 걱정이 태산입니다.

            

의료보험 적용기간이 끝나 약값이 세 배나 더 들기 때문입니다.

            

김윤하(만성간 염환자): 똑같이 보험료를 내고 있음에도 보험혜택을 못 받고 약값이랑 병원비가 한 달에 20만원 정도 나가고 있는데 저한테 굉장히 부담이 됩니다.

            

⊙기자: 현재 간염 치료자의 보험혜택은 1년으로 한정돼 있습니다.

            

하지만 만성간염은 장기치료가 필수적입니다.

            

⊙한광협(세브란스 병원 내과): 만성간염은 고혈압과 같이 이게 단기간 치료해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장기간 충분한 기간을 써야 되기 때문에 1년만 치료하고 끝내서는 곤란합니다.

            

⊙기자: 간염 환자들은 50만여 명에 이릅니다.

            

간 관련 질환자들이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해 발생하는 소득 손실은 지난 2001년 2조 3000억원 정도로 암 다음으로 높습니다.

            

간염 환자들은 국가적 손실이 이처럼 큰 데도 정부가 적정한 치료권리를 제한하고 있다고 주장합니다.

            

윤구현(간염환자 모임 총무): 결국은 보험재정 때문이겠죠.

            

지난 3년 동안 저희가 줄기차게 요구를 하고 있는데 보건복지부에서는 계속 검토중이라는 답변만 주고 있거든요.

            

⊙기자: 어려운 보험재정을 고려해 약값을 인하하려는 노력도 보건복지부와 제약회사간의 책임 떠넘기기로 별다른 성과가 없습니다.

            

⊙양준호(사무관/보건복지부 보험급여과): 이 품목의 주요 쟁점은 안전성, 위해성 측면이기 때문에 그거에 대한 전반적인 검토가 진행중에 있습니다.

            

⊙기자: 복지부와 제약회사간의 3년이 넘는 줄다리기 속에 간염환자들만 방치되고 있습니다.

            

보험 사각지대에서 고통을 받고 있는 간염환자들은 보험기간 연장이나 약값 인하 등 정부의 빠른 대책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KBS뉴스 이충헌입니다.


[건강과학]
입력시간 : 2003.08.11 (21:0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 [국민일보]B형 간염약 내년 10월부터 급여제한 기간 폐지…약값 부담 덜 듯. 2009-12-07- [3] [1] 윤구현 2009.12.08 2673
31 [의약뉴스]넥사바ㆍ코지네이트 '빗장풀고' 날개다나.2010-03-04. 윤구현 2010.03.23 2759
30 [파이낸셜뉴스]fn 이사람 - ‘간사랑동우회’ 운영 사회복지사 윤구현 씨. 2010-04-19. [2] 윤구현 2010.04.23 1812
29 [청년의사]간경변환자 치료 막는 항바이러스제 급여기준.2010-05-06. [28] 윤구현 2010.05.10 20903
28 [메디컬투데이]병원 문제점 지적한 블로거, 명예훼손 아니다. 2010-05-07. [1] 윤구현 2010.05.10 1779
27 [청년의사]검찰, 편강세한의원 명예훼손 고발건 무혐의 처분. 2010-05-06 윤구현 2010.05.11 1872
26 [국민일보]“간암 간염환자, 정부의 무관심에 차별받아”. 2010-05-13. 윤구현 2010.05.17 1759
25 [헬스코리아뉴스]놀텍, 세비보 등 처방약 시장 ‘고전’. 2010-05-20. [2] [19] 윤구현 2010.05.20 45752
24 [메디컬투데이]1년 약값 3600만원…"간암 환자만 차별하나?". 2010-05-20. [3] 윤구현 2010.05.20 1927
23 [서울경제]기고 - 간염환자의 간암 진행 차단, 건보서 지원해야.2010-06-17. [7] 윤구현 2010.06.17 2373
22 [메디컬투데이]일찍 죽는 것도 서러운데…간암, 치료비용 최고. 2010-06-28. [1] 윤구현 2010.07.08 2562
21 [SBS]침묵의 살인자 간암, 최선의 치료법은? 2010-07-15 [1] 윤구현 2010.07.18 2137
20 [의약뉴스]B형간염ㆍ류마티스 환자, 처지 갈려 기간제한 두고 희비 교차... 일부 직원, 교수 찾아 읍소 '촌극'. 2010-10-04. [1] 윤구현 2010.10.05 1744
19 [서울경제]이제 A형 간염 퇴치할 때. 2010-10-15. 윤구현 2010.10.17 1725
18 [매일경제]간질환 환자 87% "간암 걸릴까 두렵다" 2010.10.11. 윤구현 2010.10.17 1716
17 [청년의사]특집인터뷰 - 그들은 왜 간암을 두려워하는가? 2010-10-19. [2] 윤구현 2010.10.19 1722
16 [메디파냐]복지부-바이엘, 넥사바정 약가협상 성사되나 현 약가 10% 인하 추진…"건정심서 확정 후 협상 돌입" .2010-11-09. [20] 윤구현 2010.11.17 9714
15 [메디파냐]하루 약값 10만원 `넥사바`, 급여 적용 받을까? 복지부 보장성 확대안에 포함…바이엘, 기대감 표명.2010-11-04.ㅣ [34] 윤구현 2010.11.17 23478
14 [헬스코리아뉴스]한국GSK 정말 안풀린다 ‘아반디아’ 이어 ‘제픽스’도 퇴출되나? … 식약청 "사용제한 여부 학회 의견 수렴 중". 2010-12-23. [2] 윤구현 2010.12.24 1494
13 [연합뉴스]말기환자 모습 그대로..간염 광고 '논란'.2011-03-28. 윤구현 2011.04.04 1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