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에서 본 간사랑동우회


URL  
http://www.khanews.com/iNews/view.asp?menuID=4&idx=24872
B형 간염환자 A형간염에 무방비 노출

A형 간염 발병 시 심각한 위험 인지 못해



B형 간염환자 및 보유자들의 대부분이 자신의 간질환을 크게 악화시킬 수 있는 A형 간염의 위험성에 대한 인식이 낮아 간 질환 예방책을 충분히 마련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대표적인 간염환자 모임인 간사랑동우회가 B형 간염환자 및 보유자 825명을 대상으로 "A형 간염에 대한 인식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69.1%가 만성간염 환자나 보유자가 A형 간염에 걸릴 경우 심각한 간 손상이 발생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다.

응답자의 18%만이 A형 간염의 감염경로나 전염성 여부에 대해 잘 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질환의 위험성에 비해 인지도가 낮은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응답자의 84.2%는 본인의 A형 간염항체 여부에 대해 잘 모르고 있었으며 전체의 5.1%만이 A형 간염 예방접종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녀를 가진 응답자에 대해서도 조사가 이뤄졌는데 총 419명의 환자들 중 70%가 자녀를 통한 A형 간염의 가족 내 감염에 대해 모르고 있었으며 자녀에 예방접종을 한 비율은 32.4%에 불과했다.

응답자의 93.2%가 예방접종을 시킬 의사가 있음에도 자녀에게 A형 간염 예방접종을 하지 않은 이유에 대한 질문에는 병원에서 접종에 대한 안내가 전혀 없어서가 42.4%, A형 간염에 대해 잘 몰라서가 38%였다.

B형 간염환자와 그 자녀들에게 A형 간염이 특히 문제시되는 이유는 발병 시 간염증상이 급속도로 악화되고 사망위험이 커지기 때문이다. A형 간염은 오염된 물, 음식, 개인접촉으로 감염되는 전염성 높은 급성질환으로 이미 간에 손상을 많이 입었거나 간염으로 발전될 가능성이 있는 환자와 보유자에게는 심각한 간 손상을 안겨줄 수 있다. 이 때문에 B형 간염환자나 보유자의 경우는 A형 간염예방이 반드시 필요하다.

또한 A형 간염이 가족 내 전염이 쉽게 이뤄진다는 점과 10∼20대 층의 A형 간염 항체 보유율이 매우 낮다는 측면에서 이 시기의 자녀를 둔 B형 간염 환자들이라면 본인뿐만 아니라 자녀에 대한 A형 간염예방을 철저히 해야 한다.

사랑동우회의 윤구현 총무는 “이번 조사결과 비교적 간염에 대한 많은 정보를 가진 것으로 알려진 회원들임에도 불구하고 대부분 A형 간염에 대해서는 잘 모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올해에만 A형 간염 발병건수는 1천160건에 이르며 해마다 발병률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심각한 간 손상을 일으킬 수 있는 A형 간염에 대한 올바른 교육과 예방책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건국대학교병원 소화기내과 이창홍 교수(간 전문의)는 “B형 간염환자 및 보유자는 본인은 물론 자녀들에게도 A형 간염에 대해 충분히 인지하고 예방하려는 노력을 해야 한다”면서 “국내 소화기내과 및 소아과에서도 B형 간염군에 대한 A형 간염의 위험성을 적극 알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 박현 기자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 [보건신문] B형 간염 환자·보유자, A형 간염 위험 무방비 노출 2006.8.23. [1] 윤구현 2007.04.19 1254
51 [메디게이트뉴스] 간의 날 기념 '건강걷기대회' 성황리 개최 2004.10.18. [1] 윤구현 2007.04.07 1248
50 [매일경제] 먹는 간염치료제 한시적 보험적용 논란 2002.10.9. [1] 윤구현 2007.04.03 1246
49 [데일리팜] 학계, 약제비 적정화방안 공론의 장 마련 2006.9.12. [1] 윤구현 2007.04.19 1244
48 [청년의사] 보험이야기 - 제픽스 보험적용 제한 재정파탄 때문? 2002.10.21. [1] 윤구현 2007.04.04 1244
47 [의약뉴스] 간의 날 기념, 건강 걷기대회 열려 2004.10.18. [1] 윤구현 2007.04.07 1237
46 [미디어다음] “중증환자의 생명은 누가 책임지나” 2004.6.30. [1] 윤구현 2007.04.07 1237
45 [문화일보] “간염바이러스보유자 채용거부 인권침해” 2004.2.17. [1] 윤구현 2007.04.07 1237
44 [일간보사]만성 B형 간염치료의 실질적 발전방안 3-2 2008.8.27. [1] 윤구현 2008.09.01 1236
43 [프로메테우스] 술잔을 돌려도 B형간염 전염되지 않는다 2005.4.14. [1] 윤구현 2007.04.12 1235
42 [동아일보] B형간염 환자가 A형간염에 걸리면? 2006.8.23. [1] 윤구현 2007.04.18 1224
» [병원i신문] B형 간염환자 A형간염에 무방비 노출 2006.8.23. [1] 윤구현 2007.04.19 1205
40 [중앙일보] 독자칼럼-보험적용 안되는 B형간염 신약, 환자는 속탄다.2012-04-30 [6] 윤구현 2012.05.01 1193
39 [주간동아] B형 간염 보균자, 억울한 '천형의 삶' 2001-02-21 [1] 윤구현 2007.04.03 1188
38 [의약뉴스] 간학회, 제4회 간의날 기념식 개최 2003.10.21. [1] 윤구현 2007.04.07 1185
37 [파이낸셜뉴스]만성B형 간염 환자 한 달 약값 17만9000원.2009-10-15. [8] 윤구현 2009.10.22 1180
36 <b>[KBS] '병력 통보 금지안' 발의 2004.11.3.</b> [1] 윤구현 2007.04.07 1177
35 [SBS] B형간염 보유자, 취업 불이익 많다 2004.2.18. [1] 윤구현 2007.04.07 1174
34 [병원i신문] 건강보험 약제비 절감방안을 찾아라 2006.9.19. 2006.9.19. [1] 윤구현 2007.04.19 1173
33 [경향신문] B형간염, A형 간염 위험에도 노출 2006.8.23. [1] 윤구현 2007.04.19 1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