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에서 본 간사랑동우회


URL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view.asp?page=1&gCode=kmi&arcid=0919915852&code=11131700

B형간염환자 ‘病 주는’ 健保

[2005.09.02 18:53]  


B형 간염 환자인 김모(27)씨는 지금까지 3만4000원이던 한 달 약값이 이달부터 약 12만원으로 늘어나게 돼 걱정이 이만저만 아니다. 현재 복용하고 있는 치료제의 건강보험 적용 기간 2년이 지난달 말로 끝났기 때문이다.

의사는 약의 내성이 나타나지 않는 한 병의 악화를 막으려면 계속 복용해야 한다고 말한다. 김씨는 “평생 약을 복용해야 할지도 모르는데,더 이상 보험혜택을 받을 수 없다고 하니 막막할 뿐”이라고 했다.

우리나라 B간염 바이러스 보균자는 약 220만명이며,이 가운데 20%인 44만명 정도가 약물치료가 필요한 환자로 추정되고 있지만 치료약에 대한 보험적용 기간 제한 때문에 이중의 고통의 겪고 있다.

2일 보건복지부와 의료계에 따르면 현재 국내 B형 간염 치료제로 판매되고 있는 먹는 약은 ‘제픽스’와 ‘헵세라’뿐으로 이 중 제픽스는 평생 2년간,헵세라는 1년간만 투약에 따른 보험적용을 받을 수 있다.

치료제에 대한 보험급여 기간의 제한은 어떠한 질병에도 없는 규정이다. 제픽스와 헵세라가 보험적용을 받으면 한알 당 각각 1140원,3150원이지만 그렇지 않으면 약값이 3배(각각 3798원,1만500원)로 늘어난다.

때문에 많은 환자들은 치료비가 부담스러워 중간에 투약을 중단하는 사례도 비일비재하다. 2년간 보험혜택을 받고 제픽스를 복용해 왔다는 박모(40)씨는 “보험기간 제한 때문에 증상이 심할 때만 3∼4개월 복용하고 투약을 중단하기도 했다”면서 “이로 인해 호전됐던 병이 악화됐던 적이 한 두번이 아니다”고 말했다.

박씨는 현재 헵세라로 바꿔 4개월째 투약하고 있지만 이마저도 8개월 뒤에는 혜택을 받을 수 없어 걱정이 태산이다.

보건복지부와 간사랑동우회 등 인터넷 게시판에는 보험적용 기간 제한을 철폐하라는 항의성 글들이 쇄도하고 있다. 특히 제픽스의 경우 지난해 8월 보험적용 기간이 1년에서 2년으로 확대됨에 따라 투약을 재개했던 환자들의 보험적용 기간이 지난달로 끝나면서 더 이상 보험 적용을 받지 못하게 된 이들의 항의가 잇따르고 있다.

환자들은 “꼬박 꼬박 건강보험료를 내면서도 정작 보험혜택을 받을 수 없다면 보험료를 낼 필요가 없지 않는가”라며 분통을 터뜨리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두 약물에 대한 임상자료 부족과 건강보험 재정 등을 보험적용 기간 제한 이유로 들고 있다. 심평원 보험급여과 관계자는 “현재 B형 간염은 신생아 예방접종을 통한 예방사업에 중점을 두고 있으며 B형 간염 환자의 관리에는 한계가 있다”면서 “앞으로 보험 적용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민태원기자 twmin@kmib.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2 [부산일보] B형간염보유자 취업준비생의 절규 2002.10.19. [2] 윤구현 2007.04.03 1630
71 [메디컬투데이]'신종플루·A형 간염', 전염병 주의보 전문가, "개인위생 철저 및 예방접종 필수" 2009.7.21. [1] 윤구현 2009.08.14 1635
70 [보건신문] B형·C형간염 "감염에 대한 오해 많다" 2006.10.21. [1] 윤구현 2007.04.19 1646
69 [국민일보] 독자투고/칼럼 - 희망 바이러스 ‘肝사랑동우회’ [1] 윤구현 2007.04.19 1647
68 [청년의사]특집인터뷰 - 그들은 왜 간암을 두려워하는가? 2010-10-19. [2] 윤구현 2010.10.19 1653
67 [매일경제]간질환 환자 87% "간암 걸릴까 두렵다" 2010.10.11. 윤구현 2010.10.17 1679
66 [청년의사] 찰칵인터뷰 202호 ① 2004.1.6. [1] 윤구현 2007.04.07 1693
65 [의약뉴스]B형간염ㆍ류마티스 환자, 처지 갈려 기간제한 두고 희비 교차... 일부 직원, 교수 찾아 읍소 '촌극'. 2010-10-04. [1] 윤구현 2010.10.05 1693
64 [MBC] 생방송 화제집중 2002.10.22 [1] 윤구현 2007.04.04 1698
63 [한겨레신문] B형간염자 영양사 못따 피해자없게 법개정해야/한상율 2001.6.28. [1] 윤구현 2007.04.03 1727
62 [국민일보]“간암 간염환자, 정부의 무관심에 차별받아”. 2010-05-13. 윤구현 2010.05.17 1733
61 [메디컬투데이]간염치료 통해 간암 발병 막아 2009-04-28 [1] [1] 윤구현 2009.08.14 1741
60 [sbs] 라디오 - 이상벽 오영실의 세상만나기 2006.2.23. [1] 윤구현 2007.04.18 1759
59 [메디컬투데이]병원 문제점 지적한 블로거, 명예훼손 아니다. 2010-05-07. [1] 윤구현 2010.05.10 1765
58 [국민일보]B형 간염약 내년 10월부터 급여제한 기간 폐지…약값 부담 덜 듯. 2009-12-07- [3] [1] 윤구현 2009.12.08 1785
57 [파이낸셜뉴스]fn 이사람 - ‘간사랑동우회’ 운영 사회복지사 윤구현 씨. 2010-04-19. [2] 윤구현 2010.04.23 1791
56 [미디어다음] "채용 전 건강검진 제도 재고해야" 2005.4.21. [1] 윤구현 2007.04.12 1813
55 [스포츠월드] 간암환자에도 생명 연장 정부혜택을 2009.5.12. [1] [17] 윤구현 2009.08.14 1832
54 [데일리메디]'레보비르' 개발 과정부터 손 발 안맞아. 2007.4.26. [1] 윤구현 2007.12.02 1846
53 [한겨레신문] B형 간염보균자 취업 '바늘구멍' 2001.6.20. [1] 윤구현 2007.04.03 18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