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에서 본 간사랑동우회


URL  
http://economy.hankooki.com/lpage/news/200308/e2003080317481419130.htm
B형 간염환자 건강권 외면
건보혜택 '평생1년'으로 제한 치료비 부담가중

국내 사망원인 5위를 차지하고 있는 간질환(간암제외)의 사회경제적 비용이 연2조6,000억원에 달하고 소득손실액은 무려 2조3,000억원에 이르고 있지만, 정부는 간질환의 주원인이라고 할 수 있는 B형간염 치료제에 대한 건강보험은 평생 1년으로 지나치게 제한, 대책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특히 B형간염 환자들은 최근 당국이 올 상반기 건강보험 재정이 9,000억원에 가까운 흑자를 기록했다고 공식 발표하자 "국민건강권을 보호하지 않은 채 지나친 건보수혜 축소로 얻은 재정흑자가 무슨 의미가 있느냐"며 불쾌한 감정을 감추지 않고 있다.

3일 보건복지부 및 의학계에 따르면 국내 B형간염 바이러스 보균자는 전국민의 7~8% 수준인 300만명. 이들 중 무려 50만명은 간경화나 간암으로 악화할 가능성이 높아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한 환자들이다.

많은 사람들은 간암의 경우 술을 많이 마셔 발생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그러나 의학계는 간암의 실질적인 주범은 간염 바이러스이고, 국내 간암환자의 70%가 B형 간염악화가 주원인이라는 점에서 적극적인 치료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게다가 국내에서 B형간염 치료제로 인정을 받은 약은 '인터페론'과 '제픽스(라미뷰딘)' 두 가지 뿐이어서 다른 만성질환에 비해 환자나 의료계 입장에서 의약품을 선택할 수 있는 폭이 지나치게 좁은 실정이다.

하지만 국내외 의학계나 환자 대부분이 여러 가지 이유를 들어 제픽스를 절대적으로 선호하면서 '유일한 치료제'로 인식되고 있지만 제픽스가 인터페론보다 약값이 턱없이 높은 데다가 당국에서는 건강보험 수혜기간을 평생 1년으로 한정, 환자부담이 가중되고 있다.

만성환자의 경우 1알 당 3,900원 정도 가는 치료제를 매일 먹어야 하는데 보험적용을 받으면 한 달에 3만6,000원 정도면 되지만 1년이 지나면 이유를 불문하고 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매달 12~13만원의 비용을 부담해야 한다. 이에 따라 건보확대를 위해 활동하는 '간사랑동우회'등 의사들까지 참여하는 단체도 급증하고 있다.

간사랑동우회 관계자는 "간염 바이러스 보균자가 간암을 유발할 가능성은 건강한 사람에 비해 100배 이상 높다는 것이 학계의 판단이지만 당국은 환자에 대한 건보수혜를 지나치게 축소함으로써 국민건강권의 발목을 잡고 있다"면서 "B형간염 환자들에 대한 건강보험을 다른 질환과 형평을 맞춰 확대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복지부 관계자는 "B형간염 치료제에 대한 건보기간 확대를 위해서는 재원마련 등 여러 가지 검토가 필요하다"면서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고민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상영기자 sane@sed.co.kr

박상영 기자 sane@sed.co.kr

입력시간 2003/08/03 17: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2 [헬스코리아뉴스]놀텍, 세비보 등 처방약 시장 ‘고전’. 2010-05-20. [2] [19] 윤구현 2010.05.20 43696
191 [데일리메디]'환자권리' 논(論)하다 환자·보호자 모임 급증, 병원도 '권리장전' 제정 등 발빠른 행보.2011-10-16. [15] 윤구현 2011.10.26 32219
190 [메디파냐]하루 약값 10만원 `넥사바`, 급여 적용 받을까? 복지부 보장성 확대안에 포함…바이엘, 기대감 표명.2010-11-04.ㅣ [34] 윤구현 2010.11.17 22464
189 [청년의사]간경변환자 치료 막는 항바이러스제 급여기준.2010-05-06. [28] 윤구현 2010.05.10 18770
188 [메디파냐]복지부-바이엘, 넥사바정 약가협상 성사되나 현 약가 10% 인하 추진…"건정심서 확정 후 협상 돌입" .2010-11-09. [20] 윤구현 2010.11.17 9137
187 [문화일보]색약 검사표 통째로 외우고 문신 제거도. 2008.1.17. [1] [14] 윤구현 2008.01.23 5647
186 [라포르시안] B형간염 병용요법 - "치료 인정하되 보험 안되는 해괴한 급여기준". 2012-03-26. 윤구현 2012.03.27 4625
185 [메디컬투데이]만성B형간염 치료제시장 뜨겁다, 보험급여 문제는 여전. 2012-03-17. [17] 윤구현 2012.03.23 3339
184 [청년의사]한국 만성B형간염치료 무엇이 문제인가? 2009-3-10. [4] 윤구현 2009.04.09 3302
183 [건강]6개월 치료비가 무려 4,414만원…말기간암 ‘껍데기 보험’ [1] 윤구현 2009.03.05 3184
182 [국민일보] ″장청소 시술 효과 있나?″ 2006.2.10. [1] 윤구현 2007.04.18 3019
181 [식약신문] B형간염보균자 차별 여전 2007.2.2. [1] 윤구현 2007.04.20 2938
180 [건강]6개월 치료비가 무려 4,414만원…말기간암 ‘껍데기 보험’ 윤구현 2009.03.05 2768
179 [의약뉴스]넥사바ㆍ코지네이트 '빗장풀고' 날개다나.2010-03-04. 윤구현 2010.03.23 2738
178 [조선일보] 성인 3~7% 감염… 내성 생긴 환자 늘어. 2007.10.23. [1] 윤구현 2007.10.23 2715
177 [미디어다음] 간수치 높다고 입사 취소 당해 2005.4.17. [1] 윤구현 2007.04.12 2681
176 [식약신문] 간사랑동우회/윤구현총무 2007.1.26. [1] 윤구현 2007.04.19 2660
175 [헬스코리아뉴스]부광약품 레보비르 부작용 법정으로 가나? 2009-01-07. file 윤구현 2009.01.08 2650
174 [부산일보]B형간염 보균자 '유리벽'에 운다 2009-08-18 [1] 윤구현 2009.08.19 2616
173 [국민일보]B형 간염약 내년 10월부터 급여제한 기간 폐지…약값 부담 덜 듯. 2009-12-07- [3] [1] 윤구현 2009.12.08 25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