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舊) 간질환 뉴스

간질환에 대한 뉴스를 소개합니다.
2015년 이후 간질환 뉴스는 간질환 뉴스 게시판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extra_vars3
extra_vars4 ko 
URL http://sports.media.daum.net/baseball/ne...2082106452 

삶과 죽음의 갈림길. 조용준은 가까스로 빛이 보이는 길을 택했다. 그는 2년 전 간암 판정을 받았다. 프로야구 선수 출신으로, 건강은 누구보다 자신 있었다. 마구와 같았던 슬라이더로 '조라이더'라는 별명이 붙었다.

현실은 냉정했다. 수술을 피할 수 없었다. 간암 판정을 받은 뒤 그는 '죽음'을 준비했다. '사람들에게 이 사실을 어떻게 알려야 하나.' 그리고 수술을 앞둔 날 새벽, 지금의 아내에게서 "우리에게 아이가 생겼다"는 전화가 왔다.

조용준은 "30분 사이에 생과 사를 오갔다. 뱃속의 아이가 '꼭 살아 있으라'는 메시지 같았다"고 했다. 그리고 2년이 흘렀다. 병마를 떨쳐낸 그는 MBC 스포츠 플러스 해설위원 데뷔를 앞두고 있다.

SK의 일본 오키나와 스프링캠프장. 방송을 위해 캠프를 찾은 조용준 위원에게 악수를 청하는 손길이 여기저기서 이어졌다. 간암 치료를 받는 2년 동안 체중 6㎏이 줄었다. "누군가 했네. '조라이더' 아니야?" 이런 얘기를 들으며 조용준은 멋쩍게 웃었다.

조용준의 야구는, 짧은 만큼 화려했다. 조용준은 2002년 데뷔 첫해부터 현대 유니콘스의 마무리 투수로 활약해 2005년까지 4년 연속 25세이브 이상을 올렸다. 그러나 2005시즌을 마친 뒤 어깨 수술을 받고 그의 이름도 서서히 잊혀졌다. 2009년 복귀했지만 11경기에서 1패 1세이브를 올린 뒤 2010년 방출됐다.

조용준은 야구공을 내려놓고 마이크를 잡았다. 은퇴 후 2011년 해설위원 준비를 하다 간암 발병 사실을 알았고, 투병 과정을 이겨내고 몸을 추스른 뒤 다시 방송사로부터 연락을 받아 새로운 시작을 결심했다. 수술 후 5년이 지나야 완치 판정을 받을 수 있다. 2년이 지난 지금, 모든 경과가 좋다.

지난해 태어난 아들 라온 군이 그의 희망이다. 스프링캠프 취재를 마치고 한국으로 돌아가는 23일, 라온 군의 돌잔치가 열린다. "아이도 건강하게 태어나고, 나도 건강을 되찾았다. 더 열심히 살아야겠다는 확실한 동기부여가 생겼다. 가족의 소중함을 절실히 느꼈다."

이제 또 다른 시작이다. 해설위원으로 새 출발을 앞둔 조용준은 "해설이 어렵지만, 재미있다. 투수뿐 아니라 야구 전반을 모두 공부해야 해서 내 인생에도 큰 도움이 될 것 같다. 응원해주는 분들을 위해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366 지난해 간암 산재신청 19건, 승인 0건...왜? - 고용노동부, 18년만에 산재 제도 손질...새로운 유해요인 반영 등 전문성 강화 file 2013.03.08 442
2365 작년 가장 많이 수입된 의약품은 '바라크루드' - 8134만달러치 수입…화이자제약 4품목으로 가장 많아 [1] 2013.03.05 267
2364 C형간염치료제 테라빅정 부작용 심각 2013.03.05 449
2363 '바라 글리벡 리피토 허셉틴' 절대강자 - 1만 5993개 품목 가운데...압도적 매출 자랑 2013.03.05 348
2362 비리어드, B형 간염 환자에서 간섬유화·간경변 개선 효과 확인 2013.03.05 667
2361 해외원정 이식 '영화같은 장기밀매' - 중국·인도서 불법수술 중개 건당 최대 2억 챙긴 조직 적발 2013.03.05 228
2360 헵세라 제네릭 '아데포비어' 시장 혼전 - 부광약품 선전...종근당, CJ도 선두 위협 2013.03.05 117
2359 지난해 가장 잘나간 전문약은 ‘바라크루드’ - 2012년 누적실적 1586억원으로 1위…글리벡ㆍ리피토 뒤이어 2013.02.25 208
» 간암 이겨낸 조용준 "가족이 힘이다" 2013.02.24 567
2357 잘 듣는 바라크루드, 비리어드로 바꿔야 하나 - 복잡한 B형간염약 급여기준, 다시 ‘도마 위’ 2013.02.24 604
2356 만성B형간염 약제선택, '정답이 없다' - '효과냐, 가격이냐' 급여기준·심사사례 근거 없이 의견만 분분 2013.02.24 210
2355 호랑이 선생님도 이기지 못한 ‘간암’ 2013.02.24 321
2354 보령 vs 유한, B형간염약 대리전 치열 2013.02.24 234
2353 길리어드ㆍ테바, B형 간염치료제 특허분쟁 봉합 - 2017년 12월부터 제네릭 발매 가능 합의도달 2013.02.24 305
2352 급성장 '바라크루드' 이상반응 발현 경고 - 식약청 주의사항 추가...6년간 3367명 대상 조사 2013.02.24 505
2351 비리어드 돌풍, 헵세라와 매출 동급 - 급여출시 후 한 달새 '껑충'…병용요법 투여 인정 영향 2013.02.24 194
2350 치킨 정기적으로 먹으면 ‘간 손상’?… 야식 어떡하라고! 2013.02.24 373
2349 비리어드, 단숨에 상위권…제미글로, 발매초기 고전 - 1월 처방액 비리어드 22억-제미글로 1억 2013.02.24 310
2348 ‘비리어드’ 전세계 매출 15% 증가 - 길리어드 사이언스 성장 주도 … 길리어드, 지난해 사상 최대 매출 기록 2013.02.24 533
2347 보완대체요법 말기암환자 생존율 향상과 무관, 오히려 악영향 2013.02.24 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