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舊) 간질환 뉴스

간질환에 대한 뉴스를 소개합니다.
2015년 이후 간질환 뉴스는 간질환 뉴스 게시판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extra_vars3
extra_vars4 ko 
URL http://www.doctorsnews.co.kr/news/articl...dxno=85600 

길리어드 사이언스가 개발중인 만성 C형간염 신약 '소포스부비어(Sofosbuvir)'가 승승장구하고 있다.

최근 2건의 임상3상 연구(FISSON, NEUTRINO) 모두 지속적 바이러스 반응률(SVR)에서 일차 목표를 달성했기 때문이다.

특히 이번 연구결과들은 '소포스부비어'를 병용했을 때 치료 기간을 기존 24주에서 12주로 단축시킬 수 있음을 보여줘 기대가 크다.

길리어드 사이언스에 따르면 'FISSION'과 'NEUTRINO'로 명명된 2개의 임상3상 연구는 치료를 받은 적이 없는 만성C형 간염 바이러스(HCV) 환자를 대상으로, 각각 12주 간 '소포스부비어와 리바비린 병용 요법' 및 '소포스부비어, 페그인터페론, 리바비린 병용 요법'을 시행했다.

먼저 'FISSION' 연구에서는 2형 및 3형 유전자형 HCV에 감염된 환자들을 12주간 소포스부비어와 리바비린(rivavirin) 병용 투여 받는 치료군과, 표준 치료법인 24주간 페그인터페론-2a(페그-IFN)과 리바비린을 병용하는 대조군으로 무작위 배정했다.

연구결과, 소포스부비어와 리바비린 병용 투여 치료군(253명)의 지속적 바이러스 반응률(SVR)은 대조군(243명)과 동일하게 67%로 나타나 비열등성의 일차 종료점에 도달했다.

흔히 나타난 유해사례(10% 이상)는 소포스부비어와 리바비린 병용요법 그룹에 비해 대조군에서 더 많이 발생했다. 치료군에서 흔히 나타난 유해사례는 피로·두통·오심·불면증 및 어지러움 등 이었다.

다음으로 'NEUTRINO' 연구에서는 1, 4, 5, 6형 유전자형 HCV에 감염된 환자들(327명)이 12주 간 '소포스부비어, 리바비린, 페그인터페론 병용요법'으로 치료를 받았다.

연구결과 12주 치료 후 90%의 지속적 바이러스 반응률(SRV12)을 나타냈고(P<0.001), 이는 사전 정의된 표준치료의 지속적 바이러스 반응률(SVR) 60% 대비 우월성을 보여 일차 종료점 도달에 성공했다. 이 연구에서 가장 흔히 나타난 유해사례(20% 이상)는 피로·두통·오심·불면증 및 빈혈이었다.

길리어드 사이언스 관계자는 "이번 임상 데이터는 광범위한 유전자형의 HCV 환자에서 강력하면서 안전하고 내약성이 우수한 치료요법의 골격으로서 소포스부비어가 유망한 임상적 프로필을 갖고 있음을 뒷받침 해준다"고 말했다.

특히 "이 연구들은 소포스부비어 병용 전략이 기존 치료법 대비 치료 기간을 단 12주로 단축시킬 수 있음을 보여줬다"고 의의를 설명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366 지난해 간암 산재신청 19건, 승인 0건...왜? - 고용노동부, 18년만에 산재 제도 손질...새로운 유해요인 반영 등 전문성 강화 file 2013.03.08 442
2365 작년 가장 많이 수입된 의약품은 '바라크루드' - 8134만달러치 수입…화이자제약 4품목으로 가장 많아 [1] 2013.03.05 267
2364 C형간염치료제 테라빅정 부작용 심각 2013.03.05 448
2363 '바라 글리벡 리피토 허셉틴' 절대강자 - 1만 5993개 품목 가운데...압도적 매출 자랑 2013.03.05 347
2362 비리어드, B형 간염 환자에서 간섬유화·간경변 개선 효과 확인 2013.03.05 667
2361 해외원정 이식 '영화같은 장기밀매' - 중국·인도서 불법수술 중개 건당 최대 2억 챙긴 조직 적발 2013.03.05 227
2360 헵세라 제네릭 '아데포비어' 시장 혼전 - 부광약품 선전...종근당, CJ도 선두 위협 2013.03.05 117
2359 지난해 가장 잘나간 전문약은 ‘바라크루드’ - 2012년 누적실적 1586억원으로 1위…글리벡ㆍ리피토 뒤이어 2013.02.25 207
2358 간암 이겨낸 조용준 "가족이 힘이다" 2013.02.24 567
2357 잘 듣는 바라크루드, 비리어드로 바꿔야 하나 - 복잡한 B형간염약 급여기준, 다시 ‘도마 위’ 2013.02.24 604
2356 만성B형간염 약제선택, '정답이 없다' - '효과냐, 가격이냐' 급여기준·심사사례 근거 없이 의견만 분분 2013.02.24 207
2355 호랑이 선생님도 이기지 못한 ‘간암’ 2013.02.24 321
2354 보령 vs 유한, B형간염약 대리전 치열 2013.02.24 234
2353 길리어드ㆍ테바, B형 간염치료제 특허분쟁 봉합 - 2017년 12월부터 제네릭 발매 가능 합의도달 2013.02.24 305
2352 급성장 '바라크루드' 이상반응 발현 경고 - 식약청 주의사항 추가...6년간 3367명 대상 조사 2013.02.24 503
2351 비리어드 돌풍, 헵세라와 매출 동급 - 급여출시 후 한 달새 '껑충'…병용요법 투여 인정 영향 2013.02.24 193
2350 치킨 정기적으로 먹으면 ‘간 손상’?… 야식 어떡하라고! 2013.02.24 373
2349 비리어드, 단숨에 상위권…제미글로, 발매초기 고전 - 1월 처방액 비리어드 22억-제미글로 1억 2013.02.24 310
2348 ‘비리어드’ 전세계 매출 15% 증가 - 길리어드 사이언스 성장 주도 … 길리어드, 지난해 사상 최대 매출 기록 2013.02.24 533
2347 보완대체요법 말기암환자 생존율 향상과 무관, 오히려 악영향 2013.02.24 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