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C형간염

 

1.

 

1992년 이전에는 대부분 혈액이나 혈액응고 인자의 수혈과 관련되어 C형간염이 발생했으나, 1992년 이후에는 수혈 전에 C형간염 검사가 되기 때문에 수혈에 의해 전염될 가능성은 매우 낮습니다.

C형간염은 B형간염과 달리 예방 백신이 개발되지 않아서 예방이 어렵습니다.

 

2. C형간염에 걸리면 어떤 증상이 나타나나요?

 

감염 초기에는 증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그러나 소수의 환자에서는 피로감, 열감, 근육통, 소화불량, 우상복부 불쾌감, 황달 등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대부분의 C형간염 환자는 검사를 받기 전에는 모르고 지내다가 20~30년이 지나서 만성 간염이나 간경변증, 간암 등의 소견으로 뒤늦게 발견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3. C형간염은 어떻게 진단 하나요?

 

C형간염의 진단은 혈액 검사를 통해 C형간염 바이러스 항체를 검출하거나, 혹은 C형간염 바이러스를 직접 확인하는 검사(HCV RNA 검사법)를 통하여 진단할 수 있습니다.

 

4. C형간염에 걸리면 치료는 가능한가요?

 

최근 C형간염의 완치를 언급할 수 있을 만큼 치료제가 눈부시게 발전하고 있습니다. DAA (direct acting antivirals)라 불리는 경구용 항바이러스제는 C형간염 바이러스의 생활사에 직접 작용하여 항바이러스 효과를 나타냅니다. 약제의 작용 부위에 따라 치료 약제가 다양하게 개발되었고 병합요법을 이용하여 약제의 효과를 높일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약제들마다 기본적 특성, 용량 및 복용법에 차이가 있어서 반드시 전문의와 상의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현재 사용되는 경구용 항바이러스제는 바이러스 유전자형에 따라 치료약제가 다릅니다. C형간염 바이러스는 유전자형이 1형에서부터 6형까지 존재하지만, 국내에는 주로 1형과 2형이 대부분입니다.

현재까지 다클린자(daclatasvir), 순베프라(asunaprevir), 소발디(sofosbuvir), 하보니(ledipasvir/sofosbuvir), 제파티어(elbasvir/grazoprevir),

비키(ombitasvir/paritaprevir/ritonavir), 엑스비라(dasabuvir)가 승인되어 사용되고 있으며, 모든 유전자형에 사용 가능한 마비렛(glecavirprevir/pibrentasvir)도 최근 승인된 상태입니다.

유전자형별로 치료 약제를 살펴보면, 유전자형 1형은 아형에 따라 1a형과 1b형으로 나뉘어 집니다.

1) 1aC형간염 환자에게는 하보니나 제파티어를 하루 한 번 한 알씩 경구 투여합니다. , 제파티어는 내성변이가 있는 경우 치료 방법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2) 1bC형간염 환자에게는 여러 가지 치료 방법이 있습니다.

제파티어의 경우 하루 한 번 한 알씩 경구 투여합니다.

비키라/엑스비라의 경우 비키라는 하루 한 번 한 알씩 경구 투여하고,

엑스비라는 하루 두 번 한 알씩 경구 투여합니다.

다클린자/순베프라 치료법의 경우 다클린자를 하루 한 번 한 알씩,

순베프라를 하루 두 번 한 알씩 병합 투여합니다.

만약 다클린자에 내성변이를 가지고 있거나, 두 약제에 부작용이 있는 경우에는 하보니, 제파티어, 비키라/엑스비라 등을 고려할 수 있습니다.

치료기간은 과거 인터페론이나 경구용 항바이러스제 투약 후 치료를 실패한 경험유무에 따라서, 간경변증의 유무와 중증도에 따라 12주에서 24주까지 투약할 수 있습니다.

유전자형 2C형간염 환자에게는 소발디를 하루 한 번 한 알씩,

리바비린(체중75kg이면 1,200mg, 체중<75kg이면 1,000mg)을 병합 투여합니다.

치료기간은 간경변증의 유무에 따라 12주에서 16주까지 투약할 수 있습니다.

유전자형 1, 2형 모두 치료 효과가 90-95% 이상입니다. 그러나, 치료 효과가 좋아도 경구용 항바이러스제의 높은 가격, 약제 내성, 다양한 약제간의 상호작용 등 여전히 극복해야 할 난제들이 남아 있습니다.

그 외에 비록 과거의 치료제이지만, 유전자형 2형의 경우 주사제인 페그인터페론과 경구약제인 리바비린 병용 치료도 고려해 볼 수 있습니다. 6개월간 치료하며 치료 반응은 유전자 2형에서 70-80% 이상 보고되고 있으나 여러 가지 부작용을 감안할 필요가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간질환 고위험군 20~40대 A형간염접종 사업에 대하여 [2] 김창섭 2020.01.14 862
공지 ======== 스팸처리 시작합니다. ======= 김창섭 2019.07.11 1017
174 어렵게 임신이 되었습니다. 비리어드 복용 문의드립니다 [4] 린다 2020.05.07 184
173 B형간암 간염 e항원음성에서 재활성화된 경우 주의할 점이 궁금 합니다? fmsound 2020.05.06 150
172 B형간염 항바이러스제는 언제부터 복용해야 가장 좋은가? fmsound 2020.05.06 201
171 B형간염 진료가이드라인이란? fmsound 2020.05.06 111
170 최근 B형간염 항방러스제 장기복용에 대한 발표 정보는 무엇 인가요? fmsound 2020.05.06 140
169 항바이러스제 장기 복용해도 간암은 왜 오는가? fmsound 2020.05.06 337
168 리박트 필요하신분 연락주세요 대박 2020.05.05 46
167 밀크씨슬 50,000mg 먹어도되는지요? chz 2020.05.03 241
166 B형간염 완치제 3상실험중인가요? [2] 아흥 2020.04.30 1029
165 간암이 조기 발병되는 젊은 분들의 특징 fmsound 2020.04.25 383
164 평생 먹는 B형간염 항바이러스치료, 장기 안전성 주목 fmsound 2020.04.25 437
163 e항원 양성일 때 간암이 잘 발병하는 이유 [2] fmsound 2020.04.25 325
162 B형간염 바이러스는 어떻게 간세포를 손상시킬까? fmsound 2020.04.25 106
161 DNA수치가 증가하면 간세포암종 발병이 높아진다 fmsound 2020.04.25 121
160 잘못 알려진 간경변 치료법들 fmsound 2020.04.23 213
159 간암에서 전이가 된다면 어느곳이 먼저 전이가 되나요? fmsound 2020.04.23 134
158 간암 수술 등 치료 후 검사 주기는 얼마 정도가 좋은가? fmsound 2020.04.23 78
157 간암은 어떤 사람에게 잘 생기나요? fmsound 2020.04.22 297
156 간경변 fmsound 2020.04.22 194
155 알콜성 비알콜성 간질환 fmsound 2020.04.22 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