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잘못 알려진 간경변 치료법들

2020.04.23 10:58

fmsound 조회 수:200

잘못 알려진 간경변 치료법들


한국 사람들에게 간질환이 많다는 사실은 시판되는 간장약의 종류만으로도 쉽게 짐작할 수 있다. 시판 간장약들은 간기능을 강화한다는 성분에서부터 간의 해독작용을 돕는다는 기능까지 다양하다. 그래서 술을 많이 마시는 남성들 중에는 음주 전이나 후에 간을 보호한다는 명분으로 이런 약품들을 마시고 그것으로 간을 보호하고 있다고 착각하는 경우가 많은 것 같다. 그러나 의학계에서도 경고하듯 이런 간장약들이 간을 보호하기는커녕 약물남용을 부추겨 오히려 간을 더 손상시키는 원인이 되고 있다.


간이 나쁜 환자들이 정확히 알아야 할 것은 간에만 특별히 좋은 것은 결코 없다는 사실이다. 제약기술과 의학기술이 고도로 발달한 미국에서도 간장강화제니 하는 약품은 단 한 가지도 만들어내지 못하고 있다. 그런데 왜 한국에서만 유독 간장약이 인기를 얻고 있는 것일까? 한국 사람들은 이상하게도 '어떤 병에는 어떤 약' 하는 식으로 간단명료한 처방을 좋아하는 습관이 있다.


그러나 모든 병은 잘못된 생활로부터 시작된다. 무절제한 생활을 함으로써 유전자가 병들었는데 생활을 바꿀 생각은 하지 않고 단 한 번에 듣는 특효약을 헛되게 찾아다니는 것이다. 간이 상하면 해독작용을 제대로 할 수 없다고 했다. 따라서 간이 나쁜 환자들은 소위 몸에 좋다는 식품은 더더욱 피해야 한다. 간이 나쁜 사람에게 고단백질 식사가 좋다든지, 보양식품을 먹어야 한다든지 하는 얘기는 아주 잘못된 상식이다.


간이 나쁘면 제일 먼저 생기는 증세가 입맛이 없어지는 것이다. 이것은 간이 해독작용을 할 수 없기 때문에 음식이 들어오는 것을 차단하기 위한 세포의 생존전략이다. 세포는 살아남기 위해 이처럼 몸부림치는데 식욕을 돋우거나 간을 좋게 하는 효능이 있다고 해서 사람이 억지로 음식물을 밀어 넣는다면 간은 더 나빠질 수밖에 없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간질환 고위험군 20~40대 A형간염접종 사업에 대하여 [2] 김창섭 2020.01.14 724
공지 ======== 스팸처리 시작합니다. ======= 김창섭 2019.07.11 944
195 C형간염 완치후 간이 거칠다네요 [1] 이옥수 2020.05.22 360
194 C형간염 완치후 간이 거칠다네요 이옥수 2020.05.22 63
193 바라크루드 0.5 내성 관련 [2] 희망 2020.05.21 326
192 s항원 혈청전환 111111 2020.05.20 265
191 바라크루드 드시는 분께 여쭈어요. [1] 럭키 2020.05.19 334
190 B형간염 HBVDNA검사의 중요성 [1] fmsound 2020.05.18 541
189 면역관용기로 착각한 회원의 이야기 fmsound 2020.05.18 210
188 상담 감사해요 황미미 2020.05.16 125
187 30여년전에 간염을 앓았습니다~ 펜사콜라 2020.05.15 386
186 간 상태좀 봐주세요 hswpe22pe 2020.05.13 253
185 항바이러스제는 언제부터 복용해야 언제가 가장 좋은가?( e항원음성일때) fmsound 2020.05.13 292
184 e항원음성이고 dna수치가 적을때 [1] fmsound 2020.05.13 340
183 e항원 음성일때 dna수치의 중요성 fmsound 2020.05.13 134
182 왜 b형간염 e항원음성일때 급여 기준수치 되기가 어려운가? fmsound 2020.05.13 105
181 B형간염 자연경과중 재양전은 무엇 인가요? fmsound 2020.05.13 107
180 Dna 바이러스 [1] hswpe22pe 2020.05.12 200
179 테노헤파정 항바이러스제 관하여 [1] 베이 2020.05.12 96
178 중고나라 건강검진 이벤트 jwchol 2020.05.09 81
177 간암 발병을 어떻게 하면 줄일 수 있나요?? [4] fmsound 2020.05.08 509
176 유형별로 보는 간암 조기발견 방법은?? fmsound 2020.05.08 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