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안녕하세요 스티브 찹스입니다 !

이번주 방송 예고 드립니다 ^^

3분요약도 해 드릴 예정이니 다시 찾아와주세요 !

3분요약은 아래 링크에 요약해두었습니다

https://m.blog.naver.com/lovebabysoss/222183491127

항상 즐겨마시는 커피 이것에 대해 마시면서도

항상 궁금했죠 ? 건강에 좋은가 나쁜가 ?

맛이 좋아서,

향이 좋아서

혹은 한 잔의 여유가 좋아서

커피를 찾는 사람들

그런데

여전히 풀리지 않는 궁금증

커피, 이대로 마셔도 괜찮을까?

커피를 마신 후 일어나는 몸의 변화들

내 몸이 보내는 신호는 과연 무엇을 의미하는 것일까?

내 몸의 건강 상태에 따라 커피 음용법도 달라져야 한다!

한국인의 대표 기호 음료, 커피.

이제 내 몸 상태에 따라 맞춤형으로 즐기자!

12월 23일 수요일 밤 10시 KBS 1TV <생/로/병/사의 비밀>이

내 몸에 딱 맞는 커피 음용법을 알려준다!

일상을 깨우는 커피

한국인의 대표 기호 음료로 자리 잡은 커피.

문화 평론가 김갑수 씨도 커피의 열렬한 팬이다.

그가 일어나서 가장 먼저 하는 일은

정성스럽게 볶은 원두를 갈아 핸드드립 방식으로 커피를 내리는 것.

한 시도 커피잔을 놓지 못하는 그가 커피를 마시고 느끼는 한가지 변화가 있다면

바로, 몸에 생기 넘치는 느낌이 든다는 것!

과연 커피는 김갑수 씨의 일상을 어떻게 바꾸었을까?

그의 일상을 찾아가 본다.

카페인, 내 뇌를 공격한다고 ?

그런데, 커피가 누구에게나 생기 넘치는 느낌을 주는 것은 아니다.

고영애 씨는 커피를 마셨다 하면 약으로도 해결되지 않는 극심한 두통을 겪는다.

고영애 씨의 가장 큰 고민은 젊은 시절부터 마셔 온 커피가 너무 먹고 싶다는 것.

두통을 감수하면서도 커피를 마시고 싶어 하루에 몇 번도 더 고민한다.

반면 송승연(가명) 씨는 30년 이상 커피를 마셔왔지만 아무런 이상이 없다고 자신한다.

두 차례 암을 이겨내면서도 늘 커피와 함께 했다는 송승연 씨는 커피 없는 일상은 상상할 수 없다.

그렇다면,

아무런 증상이 없는 송승연 씨는 커피 음용 방식에 아무런 문제가 없는 것일까?

커피, 건강하게 즐기고 싶다면 신맛에 주목하라 !

커피 한 잔을 마실 때, 우리는 선호하는 맛에 따라 커피 원두의 로스팅 정도와 커피를 추출하는 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

원두의 로스팅 정도와 커피를 추출하는 방식은 커피의 맛 뿐만 아니라,

커피 성분에도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따라서 건강 상태에 따라 똑똑하게 선택하는 것이 필요하다.

그렇다면,

당뇨, 간염, 고혈압, 고지혈증

다른 병명을 가진 네 사람에게 맞는 최적의 커피는 어떤 조합일까?

방송을 통해 원두와 추출방식에 따른 차이를 확인하고 나의 몸상태에 맞는 한 잔의 커피를 만들어 보자.

- 로스팅의 차이

비교적 짧은 시간 로스팅된 원두는 신맛이 강한 것이 특징인데,

로스팅 시간이 길어질수록 많은 이들이 선호하는 고소한 커피가 된다.

- 추출 방식의 차이

핸드드립 방식과 에스프레소 추출 방식의 가장 큰 차이는 바로 크레마!

원두의 식물성 지방성분이 녹아 있는 크레마는 풍미를 자극하지만 몸 속 콜레스테롤을 높여 뇌졸중을 6% 더 유발하는 것으로 밝혀지기도 했다.

당신의 간을 위한 커피 처방전 !

그런데, 크레마를 꼭 먹어야 하는 사람이 있다.

5년 전 간암 진단을 받았던 민경윤 씨는 오직 에스프레소 추출방식을 고집한다.

그에게는 약과도 같은 하루 두 잔의 커피.

간학회의 공식 지침서에서 밝히는 사실,

간암 발생 위험을 줄이는 음식으로는 커피가 유일하다!

크레마에 풍부한 카와웰 성분이 간섬유화와 간염증을 줄여주는 것이 밝혀진 것이다.

그는 이 지침서를 접한 이후로 카와웰 성분을 대부분 거르는 핸드드립 방식보다

에스프레소 방식을 고집해 왔다.

이런 정보를 간암 환우들에게 알리기 위해 바리스타 자격증까지 획득한 그는 커피를 마시며 재발 방지에 힘쓰고 있다.

커피에 대해 항상 궁금하셨던 분들으

놓치지 말고 꼭 방송 사수하세요 ^^

놓치신 분들은 내일 다시 3분요약으로

찾아 뵙겠습니다~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간질환 고위험군 20~40대 A형간염접종 사업에 대하여 [2] 김창섭 2020.01.14 909
공지 ======== 스팸처리 시작합니다. ======= 김창섭 2019.07.11 1042
318 깜짝 놀랐어요~ 미혀니 2020.07.06 7135
317 간염치료제와 건강보조식품 같이 복용가능 할까요~~~ [1] 술멀리 2020.03.03 5078
316 B형간염 완치제 [12] 날치 2019.11.25 2555
315 비리어드와 베믈리디정 청이멍 2020.09.04 2328
314 간경변 문의 [1] 건겅할거야 2020.02.28 2230
313 피부치료제로 B간염 치료제로 큰바다007 2019.09.25 2093
312 보험관련 반가운 소식 전해드립니다 [7] 계피사탕 2020.05.31 2029
311 완치제 후보 jnj3989 간학회 발표내용 [3] file 냥이 2019.11.30 1831
310 B형간염 완치 질문? [3] 발렌티노김 2019.12.12 1828
309 질문요 손오공 2020.06.21 1744
308 복만전이아내가 헬스투오리지널 이온수소수를 두달째 먹고 강검사 2019.06.04 1471
307 갑자기 간암으로 가기도 하나요? [6] 희성김 2019.08.16 1439
306 만성 B 형 간염 개발에 사용되는 화합물 bigsea007 2019.09.07 1432
305 b형 간염 보균자에서 s항체형성 완치까지(혈청전환) [6] 은초 2019.10.16 1354
304 혹시 신약개발 문제생긴걸까요..? [3] 2020.01.15 1291
303 C형간염 쌍둥이엄마 2019.12.21 1261
302 생로병사의 비밀 758회 [1] fmsound 2020.12.29 1190
301 B형간염 완치 연구 사례 Perth 2019.08.09 1189
300 B형간염 완치제 개발은 어려운가? [1] fmsound 2020.09.28 1167
299 B형간염 완치제 3상실험중인가요? [2] 아흥 2020.04.30 10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