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질환 상담 게시판


입원중, 간성혼수. 내리막길

2019.10.11 10:43

아원모 조회 수:431

남편, 만64세

금년 8월 20일경, 복수, 다리 부종으로  대학병원 입원,

알콜성 간경화 말기 진단.

2주간 치료로 복수, 부종 치료하고 (강제)퇴원.

9월 4일, 식습관 개선 및 치료를 위해 요양병원으로 전원.

(집에서는 여러가지 이유로 식사, 생활 습관 관리가 어려운 상황)

요양병원에 25일간 있는 동안에 간성혼수 시작되어,

2~3일 마다 관장 조치했음.

관장을 해도 식사, 보행이 불가능한 상태로 악화되었음.

(요양병원 들어갈 때, 스스로 걸어 들어갔고, 스스로 식사도 했었음)

요양병원에서는 자신들은 최선을 다했지만 환자 상태가 나아지지 않으니 퇴원하라고 했음.

9월 30일, 아산병원 응급실 경유,

현재 아산병원에 입원중.

입원 후, 체중이 계속 줄어

지금은 55킬로(키 172)


요즈음은,

말을 걸면 눈만 겨우 잠깐 떴다 감는 정도로,

거의 잠만 자고 있습니다.

말을 해도 알아 들을 수 없게 중얼거립니다.


혈액 검사 결과, 응급 5단계

간이식을 위한 15가지 이상의 모든 검사를 마쳤습니다.

병원에서는 퇴원하라고 매일 재촉합니다.

간경화 환자는 더 이상 해줄 것이 없다고,

간이식 만이 답이라고 하는데,

간 이식 기증자가 가족 중에 없습니다.


제 경우, 어떻게 해야 하는지 누가 알려 주실 수 있을까요.

퇴원을 한다면, 어느 병원으로 가야 하는지?

현재의 환자 상태로 보아,

어떻게 케어해야 하는지?

희망을 가질 수 있는 상황인지,

이 상태로 얼마나 버틸 수 있을지 등등...


본인 또는 주변에서 경험하신 분들의

조언이 필요합니다.


가능하다면, 해외에 나가서라도 이식 받고 싶은데,

방법이 있을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 글을 올리시기 전에 먼저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 [15] 東燁 한우식 2012.08.21 7307
공지 ++ 회원만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 [33] 윤구현 2003.01.21 8454
33444 강아지 구충제 효과가 과연 있을까요 ? 간 바이러스도 죽일까요? [1] 즐겁게살자 2019.10.12 739
33443 발톱무좀 외용액 [1] 깐도리 2019.10.12 241
33442 간수치 관련 문의 [3] 매직아이 2019.10.12 403
33441 PIVKA-2 수치에 관하여 [1] ch6657 2019.10.11 229
33440 복용해도 괜찮은지 궁금합니다 [1] 따뜻한미소 2019.10.11 307
» 입원중, 간성혼수. 내리막길 [1] 아원모 2019.10.11 431
33438 너무 답답해서 왔어요 (간수치) [1] 행복건강 2019.10.11 667
33437 영양제에 관하여 한정렬 선생님께 문이합니다 [2] 경희 2019.10.11 414
33436 비리어드에서 다향한 회사들의 GENERIC 복제약들 복용 [1] 정신몸건강하기 2019.10.10 321
33435 안녕하세요 답답한 마음에 찾아왔습니다 [2] 본원 2019.10.09 507
33434 아시는선생님께서ᆞᆢ [2] asasda3000 2019.10.09 326
33433 체기에 관하여 [1] 경희 2019.10.08 187
33432 베믈리디 후 소화장애 [1] 버거 대구 2019.10.08 271
33431 베믈리디에서 비리어드로 약 교체해야하는데요 [2] 찌뽀꼬뽀 2019.10.08 407
33430 약복용상태인데 술했습니다. [2] 라잇 2019.10.07 504
33429 간낭종 [2] asasda3000 2019.10.07 359
33428 dna수치 20억 [2] ruy 2019.10.06 554
33427 만성간질환 (간경변의증) [2] 걱정되요.. 2019.10.06 591
33426 검사결과 문의 [1] file mars97 2019.10.06 241
33425 간경화 환자 피부과 약 복용 문제 [1] ooool 2019.10.05 367